가을철에는 아침, 저녁으로 날씨가 선선하여 조리 음식을 상온에 두는 등

 음식물 보관에 경각심이 떨어지기 쉬어 식중독이 꾸준히 발생한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가을철과 봄철에 특히 주의해야하는 클로스트리디움 퍼프린젠스(Clostridium perfringens)균

흙, 하수, 물, 동물의 장관 등 우리주변에서 흔하게 발견되며,

주로 육류를 대량 조리 후 보관하였다 먹는 과정에서 독소가 생성되어 식중독을 일으킵니다.

 

클로스트리디움 퍼프린젠스 식중독은 최근 5년 동안 총 3,345명의 환자가 발생하였으며

주로 봄에 많이 나타나지만 10월(381명)에도 환자들이 많았는데요,

※ 증상 : 잠복기간은 8~12시간이며, 설사·복통 등 통상적으로 가벼운 증상 후 회복

 

클로스트리디움 퍼프린젠스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온도관리가 가장 중요합니다.

 

육류 등의 식품은 중심온도 75℃ 1분이상 되도록 완전히 조리하며,

조리된 음식은 가능한 2시간 이내에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조리된 음식을 보관할 때에는 따뜻하게 먹을 음식은 60℃이상,

차갑게 먹을 음식은 빠르게 식혀 5℃이하에서 보관하고

 

음식물 섭취 후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이 나타나면

가까운 병·의원에 방문하여 진료하고,

식중독으로 의심될 경우 의사 또는 가까운 보건소나 1399로 신고해야 합니다!

 

남은 음식물이나 구토물을 비닐봉투에 보관하였다가

보건소에서 조사할 때 같이 전달하는 등 협조하면

식중독 원인을 밝히는 데 도움이 된다고 하니, 참고하시면 좋겠습니다.

 

 

▼ 또 다른 복지로를 소개합니다 ▼

  

대한민국 대표복지포털 복지로 www.bokjiro.go.kr

Posted by 복지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여름휴가로 도로와 공항이 붐비는 요금,

즐거운 휴가 기간을 건강하게 보내기 위해서는

 다양한 안전수칙을 잘 지키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이를 위해 식중독 예방요령부터 올바른 약품 복용법까지, 

식약처에서 공유한 휴가철 대비 식의약품 안전수칙을 공유해 드리니

자세한 내용을 꼭!꼭!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식재료 장보기는 1시간 이내로 하기

캠핑장, 휴가지 등 야외에서의 식중독 예방요령
안전상비의약품 주의해서 복용하기
다한증 치료제, 벌레 물린데 바르는 약 올바르게 사용하기
장거리 이동 시 멀미약 사용 주의!
자외선으로부터 피부 지키기
모기 퇴치용 살충제 등을 사용할 때에는 꼭 환기!
제모제, 제모기 사용 후 바로 일광욕 하지 않기
물놀이 시 콘택트렌즈, 보청기, 자동제세동기 사용 주의!

 

더 자세한 내용이 궁금하신가요?

 

▼ 또 다른 복지로를 소개합니다 ▼

  

대한민국 대표복지포털 복지로 www.bokjiro.go.kr

Posted by 복지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