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복지이야기 16탄. 맥가이버 할아버지


 안녕하세요. 따뜻한 복지 이야기를 전해드리는, 저는 ‘따복이’입니다.
오늘은 맥가이버처럼 못 하는게 없는 멋진 할아버지 한 분을 만나볼까 합니
다.


할아버지는 6.25에 참전해서 나라를 지켰을 정도로 용감하고 건강한 분이었습니다.

그런 할아버지에게 고난이 시작된 것은 60세에 청력을 잃게 된 때부터였습니다.

청력을 잃고 청각 장애인이 되었고 이후 사랑하는 할머니와는 사별하게 되셨습니다.

세 자녀도 있었지만 둘은 패혈증과 교통사고로 먼저 하늘나라로 떠나버리고,

마지막 남은 아들은 어릴 적 뇌수막염으로 큰 열병을 앓고 난 후 걸을 수 없게 되었습니다.




 더 많은 이야기가 궁금하시다면?

▼복지로 '따뜻한 복지 이야기' 바로가기▼



▼ 또 다른 복지로를 소개합니다 ▼ 

 


Posted by 복지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