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 전체보기 1328

[복지로 기자단] 미래를 위한 의미있는 투자, 콜롬비아의 아동복지정책

미래를 위한 의미있는 투자, 콜롬비아의 아동 복지 정책  콜롬비아에서는 다른 선진국들과 달리 아직 출산율이 높기 때문에, 출산보조금과 같은 출산 장려정책은 없습니다. 하지만, 아이들이 버스에 타면 바로 자리를 양보해주는 등, 아이를 사랑하는 마음이 다른 나라와 다르지 않은, 콜롬비아 이곳에선 어떤 아동 복지가 있을까요? 1. Tarjeta de identidad                      콜롬비아 어린이들은 만 7세가 되면 성인의 주민등록증과 유사하게, 등록을 하고 Tarjeta de identidad라 불리는 아동등록증을 받습니다. 여기에는 아이의 이름과 출생년일, 혈액형(ABO타입,  Rh타입), 서명, 지문, 생체측정(파란색만) 등의 정보가 들어있습니..

[복지로 기자단] "아, 바로 여기구나!라고 생각했어요."- 굿네이버스를 소개합니다.

"아, 바로 여기구나!라고 생각했어요." - 굿네이버스를 소개합니다. (사진 = 굿네이버스 홈피) “솔직히 식사봉사라는 게 딱히 기술을 필요로 하는 일도 아니고 밖으로 드러나는 활동이 아니잖아요. 그러다보니 저희 스스로가 보람을 느끼지 않으면 활동을 지속하기가 어렵더라고요. 적은 인원으로도 도울 수 있는 곳, 금전적인 지원을 하지 못하더라도 봉사활동만으로도 충분히 또 실제로 도움이 되는 곳을 찾게 되었고...그룹홈에 대해 오리엔테이션을 하는데, 딱 그 순간에 알았어요. “아, 여기구나~”라고요. 어른들로부터 상처 받은 아이들이니까, 저희가 엄마의 마음으로 마련한 따뜻한 밥 한 끼로 가장 큰 위로를 받을 수 있지 않을까...“ (굿네이버스 홈피 올라온 글 중에서) 경기도 수원시 매탄동에 있는 어머니들의 봉..

[복지로 기자단] "아이는 국가가 키운다!" - 프랑스의 아동 복지 정책

"아이는 국가가 키운다!" - 프랑스의 아동 복지 정책 전후에는 유럽에서 가장 출산율이 낮은 나라에 속했지만 지금은 가장 출산율이 높은 나라가 된 프랑스! 프랑스의 출산율은 현재 2.08명으로 우리나라의 2배 수준에 달하고 있는데요. 프랑스가 이렇게 높은 출산율을 자랑하고 있는데는 바로 '친가족 정책'이 큰 몫을 했다고 합니다. 그중에서도 "아이는 국가가 키운다!"고 하는 프랑스의 아동 복지 정책, 여러분은 어디까지 알고 계신가요?^^ 그럼 지금부터 출산, 양육에 대한 각종 재정적인 지원 및 교육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있는 프랑스의 아동 복지 정책에 대해 함께 알아볼까요? 1) 출산에 따른 아동 수당 프랑스에서는 각종 아동 수당이 굉장히 많이 나오고 있습니다. 특히 아이가 많을 수록 더 많은 수당을 받을..

[현장취재]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고~ 누구나 잇몸 튼튼, 이가 탄탄할 때까지

[현장취재]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고~ 누구나 잇몸 튼튼, 이가 탄탄할 때까지 안녕하세요. 복지로입니다.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고~♬♩’ 인생을 살면서 수많은 즐거움이 있지만 그중 하나는 역시 먹는 즐거움이 아닐까 싶습니다. 기쁠 때 우리는 음식을 나누어 먹으며 축하하고, 슬플 때도 성난 마음을 달래려 음식을 찾고는 하죠. 때로는 스트레스를 받을 때 음식을 먹는 행위로 해소시키기도 해요. 이렇게 먹는다는 것은 우리의 생활에 떼려야 뗄 수 없는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몸이 성장을 마치고 점점 노화하는 과정을 겪음에 따라 자연스레 치아도 부식하며 썩어가는 과정을 겪게 되는데요. 어찌 보면 자연스러울 수도 있는 이런 진행 과정이 ‘먹는다.’라는 가장 기본적인 즐거움을 빼앗아 가기도 합니다. ..

[복지로 기자단] 특별한 그녀: 미국의 빈곤 여성

특별한 그녀 : 미국의 빈곤 여성 그녀들의 세계로 걸어들어가다. 지금 내가 살고 있는 도시는 미국 동남부 인구 약 20만의 캠퍼스 타운이다. 처음 이 곳에 왔을 때 내가 보는 미국 여성은 대학교 여학생이 대부분일 정도로 편향되어 있었다. 보기 좋게 햇볕에 그을린 예쁘고 어린 백인 여학생들. 좀 살아보니, 이 예쁜 아이들이 금요일 밤에는 잘 차려 입고 다운타운 클럽을 가거나 친구들과 파티를 즐긴다는 걸 알게 됐고, 일부는 부모 세대로부터 이어 온 여학생클럽 (sorority) 활동을 하며 일찍부터 사회관계를 쌓아간다는 걸 알게 됐다. 그렇지만 이런 삶만 있는 것은 아니다. 이 도시에는 머리카락이 엉켜 있고 마리화나를 피우고 의약용 마약에 의존한 덕에 이빨이 상한 백인 여성들이 살고 있다. 그리고 한편으로는..

[복지로 기자단] 독일여성, 고용평등과 정치참여 어디까지 왔는가

독일여성, 고용평등과 정치참여 어디까지 왔는가 여성의 복지정책을 거론하자면, 먼저 낙후된 여성의 지위를 끌어올리는 것부터 시작한다고 말할 수 있다. 그것은 다시 말해 기존의 전통사회의 힘의 구조인 남녀의 불평등에서 평등으로의 전환을 의미하며, 여성의 복지는 그때부터 출발한다고 간주된다. 동서양을 막론하고 여성이 사회에 표면적으로 드러난 역사는 그리 오래지 않다. 독일 대학에서 여성들이 최초로 강의를 들을 수 있었던 것은 1896년 훔볼트 대학에서 청강생 자격이었다. 지금은 독일에서 대학입학 자격(Abitur)을 취득하거나 대학생인 경우 여학생의 수가 43%에 달한다. 독일은 여성과 남성의 동등한 권리가 헌법의 기본권에 명시되어 있다. 현대사회로 진입하면서 여성의 평등을 대표하는 곳은 어디일까. 그것은 고..

[복지로 기자단] 여성긴급중앙지원단 1366을 아시나요?

여성긴급중앙지원단 1366을 아시나요? 여성긴급중앙지원단 1366을 아시나요? 여성들이 가장폭력, 성폭력, 각종 폭력으로 부터 대처하고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운영하는 지원상담센터입니다. 여성지원센터는 국내 여성뿐 아니라 해외 이주여성을 위해 다국 언어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한국여성인권진흥원 산하 여성긴급전화중앙지원단은 여성가족부로부터 위탁받아 여성폭력방지를 위한 교육,연구 및 개발, 정책논의, 대국민 홍보 등을 통해 여성폭력 없는 성평등사회 실현을 이루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여성폭력, 특히 가정폭력 피해자에 대한 초기지원체계의 효과적 운영과 이후의 원활한 피해자 지원을 위한 각종 활동을 지원하고자 2012년 9월 개소하였습니다. 그동안 폭력피해 이주여성의 자국어상담 및 지원활동을 지속해온 이주여..

인생에 데뷔가 두 번 되지 말라는 법은 없다

인생에 데뷔가 두 번 되지 말라는 법은 없다. 안녕하세요, 복지로입니다. 며칠 전부터 오디션 프로그램 중에서도 원조 격인 ‘슈퍼스타 K5’가 시작되었는데요. 케이블 방송임에도 본 방송 못지않은 시청률을 자랑하며 수많은 화제를 몰고 다니고 있습니다. 특히, ‘악마의 편집’으로 출연자 및 시청자의 원성을 사기도 하는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시즌을 거듭할수록 주목되는 오디션 참가자 덕에 화제가 되곤 했습니다. 이번에도 그 저력을 과시라도 하듯 방송이 되고 며칠 지나지 않아 포털 사이트의 검색어에 오르내리고 있는데요. 많은 사람이 지원하는 오디션 프로그램인만큼 군데군데 감동과 재미가 있는 요소가 많이 있습니다. 그중에서도 심금을 울리는 사연이 있거나, 특이사항을 가진 오디션 참가자는 더욱 눈길이 가게 마련인데요..

연이은 폭염, 당신의 밤은 안녕하십니까?

연이은 폭염, 당신의 밤은 안녕하십니까? 안녕하세요. 복지로입니다. 요 며칠 전력 대란 위기에 온 나라가 시끌벅적한데요. 이 위기 상황에서 저소득 취약 계층은 특히 수난시대를 겪고 있습니다.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연일 40도까지 치솟는 찜통더위에 6월과 7월 중 각각 1명씩 열사병으로 인한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하는데요. 폭염에 취약한 독거노인과 고혈압, 심장병, 당뇨 등 만성질환자는 특히 주의해야 할 것 같네요. 이제는 ‘은행으로 피서간다’는 말도 옛말이 되었습니다. 전력난으로 인한 블랙아웃을 우려하여 전국의 은행에서 전산망 다운에 대비한 비상체제에 돌입하였다고 해요. 잠시라도 전력이 끊어지면 실시간 전산으로 돈을 주고받는 지급결제 시스템이 중단돼 금융시스템에 혼란을 가져올 수 있기 때문이라..

[복지로 기자단] 콜롬비아 여성의 삶

콜롬비아 여성의 삶 여러분, 남미의 열정의 나라, 콜롬비아에 대해 얼마나 아십니까? 콜롬비아의 여성에 대해 말하기 전, 이해를 돕기 위해, 콜롬비아의 현재 상황에 대해서 잠깐 언급하겠습니다. 남미의 국가중 우리 민족의 아픔인 6.25전쟁 참전국가인 콜롬비아 역시 우리나라의 분쟁이 지속되고 있는 것처럼 분쟁의 아픔을 겪고 있습니다. 현 정부에 반대하는 세력인 ‘게릴라’들은 쉽게 찾을 수 없는 정글과 밀림 속에 요새를 가지고, 호시탐탐 테러와 공격의 기회를 엿보고 있습니다. 게릴라라는 말뜻대로 그들은 어딘가에 숨어있다가 또는 보통사람들과 함께 자연스럽게 섞여있다가, 마치 플래시몹처럼 한순간 모여서 공격 후 사라집니다. 따라서 그 규모를 쉽게 파악할 수 없고, 콜롬비아의 지형상 산과밀림이 많아 숨기가 좋아, ..